AND INSTR(LOWER(xnews_content.wname), LOWER('이정원')) 더스파이크

 

  • 검 색 어 :
  • 검색구분 :
  • 기사제목
  • 기사내용
  • 기자이름
  • 제목+내용
  • tag
  • 검색기간 :
  • 최근일주일
  • 최근1개월
  • 최근6개월
  • 최근12개월
  • 전체

Search: 799건

thumbimg

[인터뷰] '7월의 새신랑' 이상욱 "힘들 때 손 잡아준 아내, 나에게는 소중한 사람"
이정원 2020.06.14
7월 12일 수원에서 동갑내기 신부와 7년 연애의 피날레 장식고교재학 때 만난 여자친구는 내가 힘들 때 나를 잡아준 사람결혼과 별개로 훈련에 매진 중, 다음 시즌 목표는 통합우승[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오랫동안 연애 하면서 '이 ...

thumbimg

새로운 배구인생 맞는 '새신랑' 나경복 "예비신부, 평생 행복하게 해주겠다"
이정원 2020.06.14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FA도 잘 되고, 결혼도 하게 되어 기분이 좋다. 올 한해는 나에게 뜻깊은 해다."우리카드 에이스 나경복(26)이 새신랑이 된다. 나경복은 오는 7월 25일 서울의 한 호텔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동갑내기 ...

thumbimg

KOVO, ‘프로배구 미디어 코칭 교육 사업’ 대행업체 입찰 재공고
이정원 2020.06.11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한국배구연맹(KOVO)이 ‘프로배구 미디어 코칭 교육 사업’을 수행할 용역 업체 입찰을 재공고 한다. 이번 사업은 V-리그 선수들을 대상으로 미디어 대응법과 팬과의 올바른 SNS 소통법 등 프로 선수로서 갖 ...

thumbimg

'NO.10' 김연경의 V-리그 복귀 첫 발걸음, 한국배구도 뉴스타트
이정원 2020.06.11
[더스파이크=서울/이정원 기자] 11년 만에 다시 돌아온 김연경의 V-리그 복귀 이야기가 시작됐다.10일 서울 밀레니엄 힐튼 그랜드볼룸에서 김연경의 흥국생명 복귀 기자회견이 열렸다. 김연경은 11년 동안 결번으로 두었던 등번호 10번 ...

thumbimg

'어·우·흥'? 세상 당연한 우승은 없다…김연경 동감 "스포츠, 쉽지 않다"
이정원 2020.06.11
[더스파이크=서울/이정원 기자] 정말 2020~2021시즌 V-리그 여자부는 '어차피 우승은 흥국생명'으로 흘러갈까?김연경이 10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흥국생명 복귀를 알렸다. 김연경은 지난 6일 흥국생 ...

thumbimg

흥국생명 합류는 언제? 김연경 "감독님과 상의해봐야…몸 상태는 좋아"
이정원 2020.06.10
[더스파이크=서울/이정원 기자] "팀 합류는 감독님과 상의해봐야 한다."10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김연경의 흥국생명 복귀 공식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김연경을 비롯해 조병익 구단주, 김여일 단장, 박미희 ...

thumbimg

김연경이 고마운 김여일 단장 "통 큰 배려 덕분에 팀 운영 여유 생겨"
이정원 2020.06.10
[더스파이크=서울/이정원 기자] 흥국생명 김여일 단장이 대폭 연봉 삭감을 하고 팀에 돌아온 김연경에게 감사함을 표했다.10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김연경의 흥국생명 복귀를 알리는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김연 ...

thumbimg

'배구여제' 김연경의 꿈은 '연봉퀸'이 아니라 '올림픽 메달리스트'
이정원 2020.06.10
[더스파이크=서울/이정원 기자] "연봉 손해는 감수해야 한다. 배구선수로 생각했을 때 올림픽 메달을 꼭 따고 싶다는 열망이 강했다."V-리그 복귀를 선택한 김연경에게 연봉 삭감은 큰 문제가 아니었다. 그녀가 국내 무대를 택한 이유는 ...

thumbimg

[일문일답] 'NO.10의 귀환' 김연경 "이제는 흥국생명 김연경입니다"
이정원 2020.06.10
[더스파이크=서울/이정원 기자] "이제는 흥국생명 김연경입니다."10일 밀레니엄 힐튼 서울 그랜드볼룸에서 김연경의 흥국생명 복귀 공식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날 기자회견에는 김연경을 비롯해 조병익 구단주, 김여일 단장, 박미희 감독이 ...

thumbimg

산틸리 감독부터 김연경까지…계양체육관은 벌써부터 뜨겁다
이정원 2020.06.09
대한항공과 흥국생명, 비시즌 화제 몰고다니며 인기구단 부상산틸리 감독, 대한항공 미디어 공개훈련에 몰려든 취재진에 깜짝 10일 김연경의 흥국생명 입단 회견에도 미디어와 팬 관심 집중[더스파이크=용인/이정원 기자] "기자들이 이렇게 많 ...

thumbimg

'재영타임'도 반기는 김연경 복귀, 이재영과 선보일 시너지 효과 기대
이정원 2020.06.08
이재영 팬클럽, 김연경 흥국생명 입단에 열렬 환영롤모델 김연경과 한 팀에서 뛸 이재영의 성장 기대[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김연경의 합류를 이재영의 팬카페 '재영타임'도 반기고 있다. 두 선수가 보여줄 시너지에 팬들의 기대가 벌써부터 ...

thumbimg

[인터뷰] 다시 한국 오는 메레타 러츠 "GS칼텍스 일원이어서 행복했다"
이정원 2020.06.08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지난 시즌, 내가 GS칼텍스의 일원이어서 행복했다. 선수들 그리고 코칭스태프를 다시 볼 생각에 신난다."지난 시즌 GS칼텍스의 공격을 이끌었던 메레타 러츠가 원 소속팀과 재계약을 맺었다. GS칼텍스는 러츠 ...

thumbimg

대한항공에 날개 달아줄 올레니 코치 "선수들의 발전이 최우선 목표"
이정원 2020.06.08
[더스파이크=용인/이정원 기자] "대한항공에 좋은 선수들이 많다."대한항공의 새로운 전력분석 코치로 합류한 프란체스코 올레니 코치는 지난 5월 24일, 로베르토 산틸리 감독과 함께 귀국했다. 전력분석의 귀가로 통하는 올레니 코치는 유 ...

thumbimg

산틸리호 지휘자, 한선수 "감독님과 호흡, 더 좋아질 거라 확신한다"
이정원 2020.06.08
[더스파이크=용인/이정원 기자] "선수들과 감독님의 호흡은 더 좋아질 거라 확신한다."대한항공 주장 세터 한선수가 앞으로 함께 할 산틸리 감독에게 기대감을 내비쳤다.오늘(8일), V-리그 남자부 역대 최초 외국인 감독인 대한항공 로베 ...

thumbimg

대한항공 선수들과 첫 훈련, 산틸리 감독 "우승을 두려워하지 않아야 한다"
이정원 2020.06.08
[더스파이크=용인/이정원 기자] "우승이란 단어를 두려워하지 않는 팀으로 만들겠다."박기원 감독의 뒤를 이어 대한항공 사령탑으로 부임한 로베르토 산틸리(55) 감독이 8일 경기도 용인에 위치한 대한항공 연습 체육관에서 선수들과 첫 대 ...

thumbimg

디우프와 한 번 더! KGC 이영택 감독 "조직력 갖추는 데 신경 쓸 것"
이정원 2020.06.07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변화가 없으니까 탄탄한 조직력을 구축하는 데 신경을 써야 한다."KGC인삼공사는 차기 시즌에도 발렌티나 디우프와 함께한다. 일찍이 디우프가 KGC인삼공사와 재계약했다는 해외 보도가 나왔고 지난 4일 202 ...

thumbimg

삼성화재 황경민-정성규 "고희진 감독님의 믿음, 배구로 보답하겠다"
이정원 2020.06.06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고희진) 감독님이 믿어주시는 만큼 배구를 잘 해야겠다는 책임감이 든다."삼성화재에 신인왕 듀오가 떴다. 바로 2018~2019시즌 신인왕 황경민(24)과 2019~2020시즌 신인왕 정성규(22)다. 지 ...

thumbimg

화려한 다음 시즌 꿈꾸는 IBK 김수지 "팀이 하나로 뭉쳐야 산다"
이정원 2020.06.06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지난 시즌과 달리 올 시즌에는 한마음으로 뭉쳐야 한다."지금은 V-리그 13개 구단이 새로운 시즌을 위해 준비하는 기간이다. 전 시즌 상위권에 위치했던 팀들은 좋은 분위기를 이어가기 위해 힘을 쓰고 있고, ...

thumbimg

젊어진 삼성화재, 베테랑 없이 경기하는 법을 배워가고 있다
이정원 2020.06.05
[더스파이크=용인/이정원 기자] 삼성화재에 새로 부임한 고희진 감독이 팀에 강조한 단어는 '변화'다. 고희진 감독은 훈련 코트를 두 개로 늘린 것뿐만 아니라 밤 10시 취침, 취침 전 휴대폰 반납 등 예전 신치용 감독(현 진천선수촌장 ...

thumbimg

'생각할 시간'이 필요한 김연경, 그의 복귀에 대한 배구인들의 생각은?
이정원 2020.06.05
[더스파이크=이정원 기자] '월드스타' 김연경(32)의 국내 복귀설이 연일 배구판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터키리그를 떠난 김연경이 차기 행선지 중 하나로 V-리그 복귀를 고려 중이라는 이야기가 나온 뒤 일어난 현상이다. 4일 열린 20 ...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최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