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이상 無' 여자부, 24일 경기부터 정상 진행

강예진 기자 / 기사승인 : 2021-02-24 13:30:20
  • -
  • +
  • 인쇄

 

 

[더스파이크=강예진 기자] 여자부 경기가 정상 진행 된다.

 

한국배구연맹(KOVO)은 24일 보도자료를 통해 "V-리그 여자부 경기가 오늘부터 정상적으로 진행된다"라고 밝혔다.

 

연맹은 "경기진행에 필요한 심판, 전문위원, 기록원 등 경기운영본부 인원들이 전원 음성판정 받은 점과 남녀부 선수들 간의 이동 동선이 겹치지 않는 점을 고려하여 여자부는 예정대로 IBK기업은행과 흥국생명전부터 정상 진행하기로 결정했다"라고 덧붙였다.

 

지난 22일 밤늦게 KB손해보험 배구단 소속 선수의 코로나19 확진 판정에 따라 남자부 경기를 잠정 중단한데 이어 해당 경기에 참여한 관계자들의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했다.

 

선수단, 구단 관계자, 심판, 전문위원, 기록원과 함께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하여 해당 경기에 참여하지 않은 심판, 전문위원, 기록원 등 모든 경기운영본부 인원과 해당 경기 중계방송 스태프도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 KB손해보험 사무국 직원1명의 추가 확진을 받아 치료 중에 있으며 21일 경기의 상대팀이였던 OK금융그룹 및 연맹 경기운영본부 인원들과 중계방송 관계자 전원은 음성으로 판정 받았다. 

 

사진_더스파이크DB(문복주 기자)

[저작권자ⓒ 더스파이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주요기사

더보기

HOT PHOTO

최신뉴스

더보기